본문으로 바로가기

발간물

목록으로
Policy Analysis Changes in the International Economic Order after the Global Financial Crisis 금융정책, 통화정책

저자 박복영 발간번호 11-01 자료언어 English 발간일 2011.12.30

원문보기 저자별 보고서 주제별 보고서

2008-09년 글로벌 금융위기는 1930년대 대공황 이후 세계경제에 가장 큰 충격을 준 사건이었다. 1997-98년의 아시아 금융위기가 신흥경제권에 대한 경고음이었다면 이번 위기는 세계경제 전체에 대한 경고음이었다. 이번 위기는 글로벌 경제의 취약성을 드러냄으로써 21세기 세계경제의 진로에 대해 심각한 의문들을 던졌다. 2008-09년의 글로벌 금융위기는 여러 측면에서 세계경제에 긴 그림자를 드리우고 있다. 선진경제와 신흥경제에, 그리고 두 경제권 사이의 관계에 심대한 변화를 초래했다. 금융위기가 국제 무역, 금융 및 통화 체제 그리고 거버넌스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고 미래를 전망하는 것이 이 책의 목적이다.
이 책은 우선 제2장에서 글로벌 금융위기의 원인을 진단하고 금융위기 이루어진 금융개혁에 대해 평가한다. 저자는 물가안정은 중앙은행이 담당하고 금융안정은 금융규제기관이 담당하는 전통적인 역할 분리가 위기의 원인 중 하나라고 진단하고, 이 두 기능을 통합하여 거시건전성 정책을 강화하는 것이 위기의 재발 방지를 위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글로벌 금융위기와 더불어 국제무역이 급격히 위축되었으며 동시에 일부 국가에서는 보호주의적 조치들이 사용되었다. 제3장에서는 금융위기 이후 세계무역환경의 변화를 살펴보고, 기존의 전형적인 보호주의적 수단과 다른 모호한 보호주의(murky protectionism)의 도입을 특징으로 지적한다. 글로벌 금융위기는 현재의 국제통화체제가 지닌 문제점을 드러내기도 하였다. 즉 달러가 전세계 외환보유고의 대부분을 제공하는 형태의 과도한 특권(exorbitant privilege)을 갖는 것은 다양한 의미에서 불균형을 낳을 위험이 크다. 제4장에서는 국제통화질서의 미래를 전망한다. 저자는 SDR에 기초한 통화체제의 형성이나 금본위제의 부활과 같은 급격한 변화의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판단한다. 반대로 현재와 같은 달러중심의 체제도 계속 지속되기 어렵다고 진단한다. 대신 달러가 유로나 중국 위안화와 같은 다른 통화들과 공존하는 체제가 현실적으로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하고, 그 이행과정을 순조롭게 하는 것이 국제사회의 과제라고 주장한다.
금융위기가 낳은 장기적인 결과 중 하나는 G20이 G7을 대체하여 세계경제의 실질적인 조정위원회로 등장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제5장은 글로벌 거버넌스로서 G20의 등장의 의의와 그 한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저자는 G20의 등장이 세계경제 지형의 변화를 반영하는 것이지만 제도적으로 보면 G20은 아직 미완의 조직임을 강조이다. G20의 등장에서 알 수 있는 바와 같이 금융위기의 또 다른 결과는 신흥시장의 경제적 비중이 한층 증가했다는 점이다. 제6장에서는 금융위기 이후 신흥경제권의 강건한 성장세와 세계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의 변화를 상세히 설명하고 있다. 하지만 선진국의 정체에 따른 신흥경제권의 수출 둔화 가능성과 인플레이션 압력이 새로운 도전이 될 것이라고 강조한다. 제7장에서는 신흥경제권 중에서 특히 아시아지역 국가들에 대해 초점을 맞춘다. 아시아 신흥경제권은 전세계에서 금융위기의 영향을 가장 적게 받은 지역이었으며, 그런 의미에서 아시아 신흥시장은 선진국 경제와 상당 정도 분리된(decoupled) 것으로 평가되었다. 하지만 2011년 유럽 재정위기가 심화되면서 이 지역 통화의 가치가 하락하고 성장세가 둔화되고 있음에 비추어, 저자는 아시아 신흥경제가 여전히 대외 금융환경에 크게 좌우되고 있음을 강조한다. 하지만 아시아 지역의 성장둔화는 금융위기 이후 선진국의 경제상황과 비교하면 문제라고도 볼 수 없다. 마지막으로 제8장에서는 대규모 재정적자와 국가채무에 시달리고 있는 선진경제권의 문제를 다룬다. 성장을 지연시키지 않으면서 디레버리징(deleveraging), 즉 채무감축을 달성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판단된다. 저자는 재정적자문제를 고령화라는 인구학적 변화, 즉 연금 및 의료비 부담 그리고 낮은 경제활동참가율과 연결하여 분석하고 있다. 그리고 국가마다 차이는 있지만 중기적으로 재정적자는 대부분의 선진국이 직면한 문제이며, 거시변수의 예측에 비추어볼 때 현재의 정책은 지속 가능하지 않으며 조만간 어려운 선택을 해야 할 것이라고 전망한다. 

The global credit crisis of 2008-09 was the most serious shock to the world economy in 80 years. It was for the world what the Asian crisis of 1997-98 had been for emerging markets: a profoundly alarming wake-up call. By laying bare the fragility of global markets, it raised troubling questions about the operation of the 21st-century world economy. It cast doubt on the efficacy of light-touch financial regulation and, more generally, on the prevailing commitment to economic and financial liberalization. It challenged the managerial capacity of institutions of global governance. It augured a changing of the guard, pointing to the possibility that the economies that had been leaders in the global growth stakes in the past would no longer be leaders in the future.
Given that the 2008-09 crisis was first and foremost a financial crisis, it is appropriate that analysis should start with an assessment of the causes of recent financial problems and the successes and failures of post-crisis financial reform. The author argues that the traditional separation of macroeconomic and financial policies – the “Tinbergen principle” of assigning monetary policy to the maintenance of price stability and regulatory policy to financial stability – is part of what caused the crisis, and that the development of a synthesis, which flies under the flag of “macro-prudential” or “macro-financial” policy, points the way to a solution. Another striking aspect of the crisis was the abrupt collapse of international trade, which declined even more precipitously than the production of goods and services. Why the impact on trade was so dramatic continues to be debated. Then there was the protectionist response, described in Chapter 3. A few governments responded to the crisis and recession with overtly protectionist policies, but more important was “murky protectionism” defined to include not simply import tariffs, quotas and export taxes but also subsidies, bailouts, preferential public procurement practices. The global crisis also deepened disenchantment with the structure and operation of the international monetary system. It was already a commonplace that a system in which the U.S. dollar enjoyed the “exorbitant privilege” of providing the vast majority of global foreign exchange reserves was dangerously prone to imbalances. Chapter 4 sketches likely future trajectories for the international monetary arrangements. The author is dismissive of far-reaching reforms ranging from a regime based on Special Drawing Rights on the one hand to restoration of a gold-based system on the other. But he is equally skeptical about the viability of a dollar-centric monetary system like that of the recent past. The remaining option being a system organized around several national currencies – not just the dollar but also the euro and the Chinese renminbi, the question then becomes how to ease the transition to such a system and to smooth its operation once it arrives.
Among the notable long-term consequences of the crisis has been the emergence of the Group of Twenty (G20) as the de facto steering committee for the world economy, displacing earlier advanced-country-centered groupings, notably the Group of Seven/Eight (G7/8). But, institutionally, the G20 remains a work in progress. As explained in Chapter 5, it has no permanent staff or written constitution. It has no global mandate; why it includes the countries it does reflects the particular historical process out of which it emerged. The details of how the G20 will work with multilateral organizations such as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and Financial Stability Board when additional problems arise remain to be determined. As the growing prominence of the G20 reveals, another consequence of the crisis has been to enhance the weight of emerging markets in the world economy. Their economies held up best in the face of the shock, and they continue to grow robustly. Chapter 6 marshals a number of indicators showing just how fast the emerging markets have grown and how importantly they now figure in the world economy. At the same time, as the author explains, these countries face serious challenges in the post-crisis environment. Stagnation in the advanced countries is a challenge for their traditional strategy of export-led growth. Chapter 7 focuses more closely on the challenges facing the emerging markets of East Asia in particular. The global crisis of 2008-09 and, more recently, financial turmoil in Europe had relatively little impact on East Asia’s fast-growing economies. The emerging markets of East Asia, it was increasingly asserted, had successfully decoupled from the advanced-country world. The authors ask in the chapter whether this will remain the case going forward. As global liquidity strains rose again in the latter part of 2011, a number of East Asian currencies weakened substantially, highlighting the region’s continuing dependence on external financial conditions. But if the challenges that emerging markets will face in the new post-crisis environment will be formidable, they pale in comparison with those that will confront the advanced economies. The advanced economies as a group emerged from the crisis with large budget deficits and heavy debts. Winding down those deficits without derailing recovery and damaging the prospects for growth will not be easy. All this takes place against a gloomy demographic backdrop that implies rising old-age dependency ratios, heavy pension obligations and health care costs, and a declining share of the population participating in the labor force. Chapter 8 takes up these issues. The authors frame their analysis around a number of distinctions. Notwithstanding numerous differences among economies, medium-term fiscal challenges are daunting across the advanced-country world. Under any plausible projection of the evolution of macroeconomic variables, current policies are not sustainable. Difficult decisions are unavoidable.
The global financial crisis has cast a long shadow. It has profoundly affected the advanced economies, emerging markets and the balance between them. The implications for the international trade, the monetary and financial system, and global governance are far reaching. Drawing out those implications and beginning to comprehend what they mean for the future is the task the authors take up, collectively, in this volume.
Acknowledgements

Contributors

1 Introduction / Bokyeong Park and Barry Eichengreen

2 Financial Reform after the Crisis / Nicolas Véron
1. Introduction
2. The Dynamics of Financial Reform
3. Challenges and Outlook

3 Did WTO Rules Restrain Protectionism During the Recent Systemic Crisis? / Simon J. Evenett
1. Introduction
2. Twenty-first Century Protectionism in an Era of Systemic Crisis: Some Preliminary Considerations
3. The Resort to Discrimination Against Foreign Commercial Interests Since the First Crisis-era G20 Summit in November 2008
4. An Assessment of the Impact of WTO Rules During the Recent Systemic Crisis
5. Concluding Remarks


4 The International Monetary System after the Financial Crisis / Barry Eichengreen
1. The Global Reserve System
2. The Emergency Provision of Liquidity
3. Regulating Capital Flows
4. The Role of the IMF
5. Conclusion

5 The Group of 20: Trials of Global Governance in Times of Crisis / Ignazio Angeloni
1. Benefits from International Coordination: Reviewing the Arguments
2. A Narrative of the G20 in Times of Crisis
3. Scoreboards of Success
4. Taking Stock and Looking Forward

6 Emerging Markets in the Aftermath of the Global Financial Crisis / Eswar S. Prasad
1. Introduction
2. Rising Prominence of EMEs
3. The Distribution of World Growth
4. What Explains the Resilience of Emerging Markets?
5. Global Public Debt and Implications for the Growth Gap
6. Risks
7. Concluding Remarks

7 Challenges for the Asian Economy / Bokyeong Park and Jinill Kim
1. Background: Asia’s Recovery from the Global Financial Crisis
2. Transition from Export to Domestic Demand
3. Inflation as a Lingering Concern
4. Risk of the Middle Income Trap
5. Rise of China and the Future of Regional Cooperation


8 Challenges for the Advanced Economies / Joseph Gagnon and Marc Hinterschweiger
1. Introduction
2. Projected Paths of Government Debt
3. The Burden of Debt and Fiscal Limits
4. Paths to Safety
5. Conclusion

판매정보

분량/크기, 판매가격
분량/크기 248
판매가격 10000 원

구매하기 목록

같은 주제의 보고서

연구보고서 국제사회의 부동산 보유세 논의 방향과 거시경제적 영향 분석 2021-12-30 ODA 정책연구 글로벌 ESG 동향 및 국가의 전략적 역할 2021-12-30 연구보고서 신용공급 변동이 경제성장 및 금융위기에 미치는 영향 2020-12-30 연구보고서 국내 증권시장에서 외국인 자금 이동 결정요인 분석: 금리와 환율을 중심으로 2020-12-30 연구보고서 대외부문 거시건전성 정책 10년의 성과와 개선방안 2020-12-30 연구보고서 환율과 경상수지의 구조적 변화와 정책방향 2020-12-30 연구보고서 중국 산업, 얼마나 强한가?: 중국 산업경쟁력의 미시적 토대 분석 2020-02-28 연구보고서 개방경제에서 인구구조 변화가 경상수지 및 대외자산 축적에 미치는 영향분석 및 정책적 시사점 2019-12-30 연구보고서 포용적 무역을 위한 중소기업의 국제화 정책방향 연구 2019-12-30 연구보고서 내국인 해외증권투자 확대가 외환시장에 미치는 영향 2019-12-30 APEC Study Series Asia-Pacific Stock Market Connectedness: A Network Approach 2019-10-31 APEC Study Series Asia-Pacific Stock Market Connectedness: A Network Approach 2019-10-31 연구자료 외화예금의 역할과 정책적 시사점 2019-08-26 연구보고서 미국 통화정책의 국제전이: 뉴스와 노이즈 효과 분석을 중심으로 2019-06-30 Working paper The Effect of Export Insurance and Guarantees on Export Performance: An Empirical Analysis for Korea 2019-08-20 연구자료 중국 모바일 결제 플랫폼의 발전과 시사점: 알리바바 사례를 중심으로 2018-12-28 연구보고서 미국 통화정책이 국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 및 자본유출입 안정화방안 2018-12-28 연구보고서 통화정책이 환율에 미치는 영향분석과 정책적 시사점: 기축통화 보유 여부를 중심으로 2018-12-28 Working paper Push vs. Pull Factors of Capital Flows Revisited: A Cross-country Analysis 2019-02-20 연구보고서 글로벌 부동산 버블 위험 진단 및 영향 분석 2018-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