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연구원소식

정철 원장직무대행, ‘코로나19 이후 통상전망 및 대응전략’ 전문가 간담회 발표

  • 작성일2020/04/23
  • 조회수864

정철 원장직무대행, ‘코로나19 이후 통상전망 및 대응전략’ 전문가 간담회 발표 사진1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 정철 원장직무대행이 4월 23일(목) 서울 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코로나19 이후 통상전망 및 대응전략’ 전문가 간담회에 참석하여 발표를 진행했다.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주재 하에 열린 본 간담회는 코로나19에 따른 통상환경 변화를 전망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였다.

 

정철 원장직무대행은 주제 발제에서 주요국 무역수지 모니터링을 통한 선제 대응, FTA 협상을 활용한 글로벌 가치사슬(GVC) 협력 강화, 디지털 인프라 구축 국제협력 강화 등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코로나19가 세계경제에 미치는 충격이 예상보다 크고 빠르게 나타날 것이라는 IMF, WTO의 전망이 점차 현실화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응하여 코로나19 이후 통상전략을 크게 4가지의 정책방향으로 모색하고 있다고도 언급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철 KIEP 원장직무대행을 비롯해 안덕근 서울대학교 교수, 허윤 서강대학교 교수, 김태황 명지대학교 교수, 신승관 한국무역협회 전무이사 등 통상 전문가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참석자들은 현 상황에 대한 엄중한 인식을 공유하고, 글로벌 통상환경 변화에 따른 대응방향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 관련기사 보러가기: 연합뉴스, 뉴스1, 세계일보
* 정철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원장직무대행 정보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