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푸터 바로가기
통합검색
검색

발간물

KIEP북경사무소 브리핑

KIEP 북경사무소 브리핑 상세
제목 중국 주요 지역의 제조업 발전 현황과 과제: 화남지역
저자 북경사무소
발간일 2019-09-30
첨부파일 19-08_중국 주요 지역의 제조업 발전 현황과 과제 화남지역.pdf 

▣ 중국경제시보(中国经济时报)에서 발표한 중국 대표 제조기지(省)의 제조업 실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화남지역의 제조업 발전 현황, 과제 및 전망을 정리

 
▣ 우수한 제조기반을 보유한 광둥성은 신동력 산업인 스마트 제조업 육성을 목표로 하며, 그중 선전시는 제조업 혁신을 통한 발전에 초점을 맞추고 있고, 포산시는 웨강아오(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을 통해 제조업 경쟁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임.
 - 광둥성은 선진 제조 및 첨단 제조업 중심으로 변모하였으나, 제조업 관련 핵심기술과 부품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구조 전환이 저해되고 있음.
 - 기업 중심의 혁신 모델을 바탕으로 성장해온 선전시는 토지자원의 상대적인 부족이 제조업 발전에 걸림돌로 지적되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 ‘영지 경제(선전시 본사+인근 지역 생산)’ 발전 모델을 추진해옴.
 - 전통 제조업 중심의 포산시는 현재 원자재 가격 상승 문제, 구조 고도화의 어려움, 과학연구 투자 부족, 인재 부족, 금융지원 제약 등의 문제에 직면함.


▣ 푸젠성은 제조업의 혁신환경 조성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그중 푸저우시는 중소기업들의 R&D 및 혁신역량 강화를 목표로 하고, 샤먼시는 대외개방 확대와 기업들의 혁신역량 강화를 지원할 계획임.  
 - 푸젠성은 혁신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산업 인터넷 발전, 혁신센터 구축 등 혁신정책을 추진해왔으나, 혁신 플랫폼, 지식재산권 보호 분야 등은 아직 미흡한 수준임.
 - 푸저우시는 방직, 전자, 화학, 철강 등을 중심으로 제조업이 발전해왔으며, △자금 조달의 어려움 △조세 부담 △높은 인건비 부담 △환경기준 강화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리스크 등의 문제점이 부각되고 있음.
 - 샤먼시는 지속적인 대외개방 확대와 선도적인 제조업 녹색 업그레이드 추진으로 제조업 발전의 기반을 다졌으나, 대외의존도가 높은 지역으로서 미·중 무역분쟁이 고조되어 많은 기업이 우려하고 있음.  

EMERiCs CSF EAER KEI한미경제연구소 통합무역정보서비스 국가정책연구포털 대한민국정부 청탁금지법 통합검색 청렴신문고 개인정보보호위원회

e-mail 인증

본인인증을 위해 E-mail인증절차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발송된 메일로 인증확인 후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입력한 E-mail은 저장되지 않습니다.

E - mail 입력

E - mail 입력

@